Apply

Apply for Primer

Club(Batch)

프라이머 클럽

- 프라이머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하게 됩니다. 

- 프라이머의 투자 표준텀은 5천만 원(pre-value 5억 원)입니다. 

- 프라이머는 TIPS 운영사로 TIPS 투자가 가능한 프라이머 클럽 팀의 TIPS 투자 연계를 지원합니다. 


- 프라이머 파트너가 팀별 전담 멘토가 되어 격주/월 정기적인 멘토링을 통해 사업 방향을 논의합니다.

 - 프라이머의 국내·외 엔젤, VC 투자자 네트워크를 통해 후속투자를 유치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 프라이머 파트너의 해외 사업 네트워크를 통해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합니다. 

- Amazon Web Service Activate Program을 통해 최대 1만 달러 상당의 AWS 크레딧을 지원합니다.  

-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Greenhouse Benefit을 통해 최대 2천만 원 상당의 크레딧을 지원합니다.


- 마케팅 전문가가 팀별 정기 미팅을 통해 마케팅 최적화를 돕습니다. 

-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의 시작인 워크샵에서 KPI(핵심사업지표)를 함께 설정합니다. 

- 매월 개발, 마케팅, 세무, 특허 등의 교육 세미나를 진행합니다. 


- 프라이머의 투자를 받은 프라이머 클럽 선배 창업가와의 교류 및 스터디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프라이머 Alumni Network: 스타일쉐어 윤자영 대표, 마이리얼트립 이동건 대표, 아이디어스 김동환 대표, 호갱노노 심상민 대표 등

모집마감: 2020년 10월 12일(월) 24:00

Apply for Primer 

Club(AI Club)

프라이머 AI 클럽

프라이머 AI 클럽 AI스타트업을 모집합니다. 지금은 SW가 세상을 잡아 먹고 있고, 조만간 그 SW의 토양위에 AI가 모든 세상을 혁신할 것이라고 말합니다. AI기술 그 자체도 매우 중요합니다. 학문과 기술의 영역에서 더 깊고 크게 발전시켜야 합니다. 


그러나 AI기술 그 자체로는 모든 것을 다 할 수 없습니다. 마치 몸에 좋은 미생물이 숙주가 없이 혼자 존재하고 뭔가를 할 수 없는 것과 같습니다. AI는 AI가 꼭 필요한 응용분야, 서비스, 커머스, 제품과 결합되어야만 제 역할을 합니다. AI기술만 가지고 창업한 후에 매출도 없고, 시장 반응도 미미하면서 오로지 투자로만 유지하는 불안한 창업과정을 겪는 스타트업들이 많습니다. AI기술로 학문과 연구의 영역에 머무르지 않고 창업을 하기로 한다면, AI기술과 더불어 응용분야와 비즈니스에 대한 인사이트와 경영이 중요합니다. 


그래서, 프라이머가 AI창업자들의 클럽을 별도로 모집하기로 했습니다. 선발되는 팀에는 최소 1억 원 이상을 투자하고, 일부 팀에 대해서는 TIPS추천을 통해 중기부의 연구개발 지원에 추천하는 특혜를 드립니다. 


서비스, 커머스, 의료, SW제품, 오프라인 비즈니스 분야 등에서 탁월한 스타트업들을 발굴하고, 비즈니스모델의 개발을 돕고 경영을 함께 고민하면서 결과를 만들어왔던 프라이머가, AI분야의 기술을 가지고 창업을 하는 스타트업들의 응용분야에 접목, 마케팅, 경영을 도우려고 합니다. 


프라이머의 “AI클럽”에 함께해서, 창업자들이 가지고 있는 기술을 현실적인 응용분야에 더 잘 접목해 현실세계에서 실제 사용되고 혁실한 서비스를 만들고 사업을 키워 보세요. 홍콩과학기술대학의 “김성훈”교수님께서 프라이머시즌6의 새로운 파트너로서 함께 도와줄 예정입니다. 탁월한 사업의 결과를 만들어내었던 선배창업자들과, 기존의 많은 응용분야의 창업을 한 프라이머클럽 182팀의 창업자들과, 국내 최고의 AI 전문가 파트너들과 함께 창업의 여정을 함께 하세요. 프라이머 “AI클럽”에 함께 하세요. 

모집마감: 2020년 10월 12일(월) 24:00